'평범'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0.09.26 비가 계속 내린다 (2)
  2. 2009.08.10 새사연

비가 계속 내린다

일상 2010.09.26 17:13

장마 기간도 아닌데, 요 몇일 브리지번은 계속 비다.가끔 빗소리에 귀를 기울이면 시간의 흐름마저 멈춘 것 같다.어느새 이런 생활이 익숙해진다.

둘째는 침대 옆에서 크레파스로 뭔가를 열심히 그리더니, 충분히 만족했는지 아니면 싫증났는지 내 옆으로 올라와 눕는다.안방에선 아내가 자고 있고,저쪽 방에선 큰 녀석이 애니메이션을 보고 있고, 둘째와 나는 큰 녀석 방에서 같이 누워 있다.

블라인드 너머로 보이는 하늘과 빗소리에 귀를 기울이다, 잠깐 한가로운 생각이 든다.이제 막 야구와 자전거 타는 걸 재밌어 하는 큰아들과 뭐든지 형껄 그대로 따라 하고 싶은 둘째,그리고 아내를 닮은 예쁜 딸 하나를 더 낳고,아내와 아이들과 이렇게 평범하고 소박한 삶을 살고 싶다.

문득,이런 평범한 일상의 소중함을 다시 한번 확인한다.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Pride and Prejudice  (4) 2010.09.30
그리고 그들은 행복하게 살았습니다.  (6) 2010.09.28
비가 계속 내린다  (2) 2010.09.26
School Holidays  (6) 2010.09.18
흐르는 시간 처럼  (0) 2010.09.13
침묵의 소리  (0) 2010.09.07
Posted by iamyhs

새사연

일상 2009.08.10 11:19

한국사를 제대로 이해할려면 박정희 시대를 어떻게 규정하는지가 중요하거든, 그래서 그 책 사서 도서관 에서 읽어봤다.

책장을 정리하다가, 선배의 말이 기억이 났다.

몇 번이고 카트에서 주문하려고 했지만, 번번이 나중에, 나중에 그리곤 잊어버렸다.

그 해 겨울,이제 마흔이 넘은 선배의 저 말만이 뇌리에 남아있다.

강준만한국 근대사 산책,내겐 상당한 인내심과 여유가 필요한 책이다.

그리고,내게 소개해준 새로운 사회를 여는 연구원 에 가입했다.

평범한 사람들의 조그만 관심노력이 이 세상을 변화시킨다,거기에 내 미약한 힘을 보탠다.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프라모델 탱크  (0) 2009.08.17
Icarus Dream  (0) 2009.08.12
새사연  (0) 2009.08.10
편안하다  (0) 2009.08.06
New Trolls 내한 공연  (0) 2009.07.27
자랑스런 한국의 청년들  (0) 2009.07.21
Posted by iamyh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