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쉬케나지'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9.02.06 깊은 여운.

깊은 여운.

일상 2009.02.06 01:55

이제 나는 처음이자 마지막으로 시도한 이 회고록의 결론을 내려야 한다.
일흔네 살이 다 된 나는 관절염과 녹내장으로 고생하고 있다.더 이상 쓸 힘도 없다.
하지만 이것을 '우리의 이야기'라고 생각하지 말아주었으면 좋겠다.
내 존재의 깊은 곳에서 나는 그들 중 하나인 적이 결코 없었다.나는 그저 내가 경험한 것들에 대해 썼을 뿐이다.

하진의 두 작품만을 접해봤지만, 벌써 좋아지려 한다.다음 작품은 기다림(Waiting)으로 정했다.곧바로 보고도 싶지만, 일부러라도 한 템포 쉬어가는게 더 나을것 같다.

Sviatoslav Richter plays Rachmaninoff Concerto No. 2 (1/6)



Sviatoslav Richter plays Rachmaninoff Concerto No. 2 (2/6)


전쟁쓰레기 마지막장을 덮고 나서 떠오른 연주곡이다.Vladimir Ashkenazy 의 연주와는 사뭇 대조적이다.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0) 2009.02.13
소시당 가입  (2) 2009.02.09
깊은 여운.  (0) 2009.02.06
霜花店  (0) 2009.02.03
전쟁 쓰레기  (0) 2009.01.29
Bach  (0) 2009.01.28
Posted by iamyh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