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박'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0.09.26 비가 계속 내린다 (2)

비가 계속 내린다

일상 2010.09.26 17:13

장마 기간도 아닌데, 요 몇일 브리지번은 계속 비다.가끔 빗소리에 귀를 기울이면 시간의 흐름마저 멈춘 것 같다.어느새 이런 생활이 익숙해진다.

둘째는 침대 옆에서 크레파스로 뭔가를 열심히 그리더니, 충분히 만족했는지 아니면 싫증났는지 내 옆으로 올라와 눕는다.안방에선 아내가 자고 있고,저쪽 방에선 큰 녀석이 애니메이션을 보고 있고, 둘째와 나는 큰 녀석 방에서 같이 누워 있다.

블라인드 너머로 보이는 하늘과 빗소리에 귀를 기울이다, 잠깐 한가로운 생각이 든다.이제 막 야구와 자전거 타는 걸 재밌어 하는 큰아들과 뭐든지 형껄 그대로 따라 하고 싶은 둘째,그리고 아내를 닮은 예쁜 딸 하나를 더 낳고,아내와 아이들과 이렇게 평범하고 소박한 삶을 살고 싶다.

문득,이런 평범한 일상의 소중함을 다시 한번 확인한다.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Pride and Prejudice  (4) 2010.09.30
그리고 그들은 행복하게 살았습니다.  (6) 2010.09.28
비가 계속 내린다  (2) 2010.09.26
School Holidays  (6) 2010.09.18
흐르는 시간 처럼  (0) 2010.09.13
침묵의 소리  (0) 2010.09.07
Posted by iamyh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