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안감'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3.01.14 한 발자국만 더 가보자
  2. 2010.05.06 이제 결혼만 하면 된다. (2)

지금까지 직장 생활 하면서 처음 보낸 한달 휴가 였다.

세 아들들의 여러가지 모습을 더 가까이, 더 많이 함께 했고, 아내의 삶을 다시 한번 곰곰히 들여다 본 계기가 되었다.그리고 거기에 비친 내 모습도 선명하게 알게 되었다.

이리 저리 놀러 다니고 한가하게 보내면서 아쉬웠던 점은, 한국에서 미리 이렇게 살았다면 어땠을까, 그랬다면 내가 이렇게 이민을 결심하고 왔었을까, 그리고 내 어린 아들들에게는 한국적인 정취가 더 맞을 것 같은데 이 녀석들 의지와 무관하게 내가 이끌고 왔구나 싶었다. 

올 해는 내 가족, 자신에게 조금 더 시간을 할애 해야겠다, 아니 그렇게 사는 게 맞다. 그리고 한국으로 가는 것도 또 한가지 길이란 생각이 들었다.

이제 한 발자국만 더 내딛어보자, 그러면 자연스레 내가 품고있는 불안감의문들에 대한 답이 드러날 것이다.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3월이구나  (0) 2013.03.01
스마트 폰 중독  (0) 2013.02.11
한 발자국만 더 가보자  (0) 2013.01.14
또 하루  (0) 2012.11.22
가장 많이 틀리는 맞춤법 TOP 10  (0) 2012.11.13
크리스마스가 다가온다.  (0) 2012.11.13
Posted by iamyhs

이것저것 이사할 짐 정리 하다보니, 결국은 침대까지 모두 장만하게 되었다.

이제 결혼만 하면 되겠다는 내 말에, 아내가 농담하느냐는 듯이 흘긋 보다가, 잠시 무슨 생각을 하는가 싶더니,

"...그럼 드레스는?? "

모두에게 공평한 시간이지만,요즘에 내 시간은 가속을 더한다.거기에 불안감도 커져 가는데, 피어오를라 치면 싹뚝, 싹뚝 잘라내고 있다.

"nip in the bud"

Don't sweat the small stuff 에서 배웠던 표현, 왜 이 책을 이제야 다시 집어들었을까.한 권의 책을 원서,번역판,mp3 까지 갖춰본 건 이 책이 처음이다.

영어 공부부터, 삶의 현명함 까지 잘 녹아 있다.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올레~  (2) 2010.05.23
1349  (2) 2010.05.23
이제 결혼만 하면 된다.  (2) 2010.05.06
가려운 곳 한번 긁고 가기  (4) 2010.04.23
Humanity  (0) 2010.04.16
알람이 또 울리네  (0) 2010.04.14
Posted by iamyh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