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근'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09.12.10 객관적 사실
  2. 2009.09.25 내기

객관적 사실

일상 2009.12.10 10:42

업무용 노트북 옆에 있는 달력을 보다가, 복근 운동 표시가 눈에 띄였다.

처음 시작한 게 9월 25일.

총 67일중 29회,그 기간동안 아침 15회, 오후 14회

9월:6회 /  10월:15회  /  11월:1회  /  12월:7회

11월달은 단 하루만 했었다. 표시를 안한건 아닌가, 내 자신을 의심한다. 설마.. 정말.. 단 하루만 했단 말인가.주말에도 한 적이 있을 건대, 어쨋든 미 표시니 제외시켰다.

뭔가 자극을 주고 싶어서 내기를 한건대, 내기를 지는건 물론이거니와 복근에 별다른 변화를 없을 것 같다.

주 3~ 4회로 운동은 꾸준히 하지만, 복근과는 별 관계가 없다.그렇다면 실행 방식을 바꿔야 겠다.

프레임을 보고나서 내 자신에게 실험 하고 싶었던 건, 내가 주로 쓰는 방,피씨 앞에 거울을 하나 달아 두는것과, 내 흉부 X-Ray 사진을 걸어 놓자 였다. 이것도 아직 미 실행이다.

이런 자극과 장치가 얼마나 효과가 있을지는 모르겠지만, 분명한건 이대로는 배만 나올지도 모르겠다.

그 사이 육개월 이상 꾸준히 했던 걸 꼽으라면 이었다.무극 보양뜸의 백회와 폐유혈을 제외한 나머지 혈은 지금도 화상자국이 선명하다.아침 저녁으로 했었고, 이렇게 하는게 간단한 복근 운동 보다 더 어려웠을 것 같은데, 무슨 차이가 있을까.

그 즈음에 화상 자국을 보면서 동료 개발자들이 한 마디씩 건넸다.

"왜 나이도 있으신 분이 담뱃빵을 하세요?"

"독한 놈"

"그러다 좀 있으면 촛불, 수갑 되는 거 아니예요?"

어쨋든 20일 남았다, 아침 저녁으로 다시 한번 해본다. 아~ 그리고 나 한텐 위핏도 있자나!!!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글귀  (0) 2009.12.11
씁쓸하다  (0) 2009.12.11
객관적 사실  (0) 2009.12.10
'괴물'보다 더 위험한 것은 바로 '당신'!  (3) 2009.12.08
AAAGGGAGAGTTTCTA 나 GGGTATATTGGAA  (0) 2009.12.04
현명한 인생  (0) 2009.12.01
Posted by iamyhs

내기

일상 2009.09.25 10:54

10 만원빵 내기했다.

12월 31일 날 서로 복근을 보면서 승패를 판단하기로 했다.

나 보다 열살 연하다, 키도 몸무게도 체질도 비슷하다.

무엇보다 신기한 건, 가족관계가 똑같다.

몇남 몇녀도 같지만, 형제자매들 태어난 순서도 똑같다.

앞으로 살다가 이렇게 가족관계가 비슷한 친구를 만날 일은 없을 것 같다.

오늘부터 본격적으로 시작한다.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갑자기 궁금하다.  (0) 2009.09.29
Far Beyond The Sun  (0) 2009.09.29
내기  (0) 2009.09.25
걸죽한 입담  (0) 2009.09.23
나는 아침이 두려운 9번 기계 였다.  (0) 2009.09.22
Blue  (0) 2009.09.22
Posted by iamyh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