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치'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8.12.11 안개 낀 밤의 데이트

아파트 앞 자그만 공원에, 20대 중반쯤으로 보이는 두 남녀가 나지막한 목소리로 소근 소근 이야기 하고 있다.

가로등에 비친 두 사람의 모습을 멀찍이 보면서 오다,

바로 그들 앞의 지나가며 슬며시 웃고 간다.

슬쩍 보니 벤치에 적당한 거리를 두고 앉아있는게 이제 막 시작하는 연인들처럼도 보인다.

마침, 안개도 적당히 퍼져있어 분위기도 좋다.들릴듯 말듯한 그 조용한 목소리는 더 좋다.

'좋은 인연 만들어 가라'


난 아내랑 데이트 해본적이 언제적인가.

이렇게 또 하루가  간다.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작은 깨달음  (0) 2008.12.14
꽃자리  (0) 2008.12.13
안개 낀 밤의 데이트  (0) 2008.12.11
自己  (0) 2008.12.10
글귀  (0) 2008.12.09
오랜만에 본 명경기  (0) 2008.12.08
Posted by iamyh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