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둥이'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1.06.06 벌써 일년이 지났다. (4)
  2. 2011.05.21 장하다~ (6)

작년 6월 5일 입국했으니,호주에 온지 벌써 일년이다.

짧다면 짧은 이 기간 동안 많은 일이 일어났다,그중에 막둥이 민승이가 건강하게 태어난 게 가장 기쁜 일이고 가족들 모두 큰 탈 없이 건강하게 함께 있다는 게 무척 감사하다.

그래, 내 자리가 꽃자리였구나.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실감난다  (0) 2011.06.18
새벽길을 떠나며  (2) 2011.06.18
벌써 일년이 지났다.  (4) 2011.06.06
피카사 업데이트  (4) 2011.06.02
호주 휴가 제도  (2) 2011.05.21
호주 출산 의료 서비스 체험기  (4) 2011.05.21
Posted by iamyhs

장하다~

일상 2011.05.21 00:40

5월 19일 새벽 1시 47분에 막둥이가 태어났다.

작년 6월에 왔으니, 거의 일 년이 다 되어가는 시간 동안 가장 힘들고 어려운 일을 아내와 막둥이가 해냈다.

정말 장하다.

특히나, 타향에서 이렇게 순산을 해준 아내가 무척 대견하다.

오늘 퇴원해서 곤히 잠들어 있는 아내와 아이들이 새삼 감사할 따름이다.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호주 휴가 제도  (2) 2011.05.21
호주 출산 의료 서비스 체험기  (4) 2011.05.21
장하다~  (6) 2011.05.21
멎지다  (4) 2011.05.11
흐르는 강물 같은 구름  (0) 2011.05.08
무슨 웃음일까  (2) 2011.05.01
Posted by iamyh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