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철'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9.08.18 세가지 질문

세가지 질문

취미 2009.08.18 07:33

지금까지 본인이 한 편집디자인 작업 결과물 중 이 책에 소개하고 싶은 것은 무엇입니까?

국내외를 막론하고 가장 잘 되었다고 생각하는 편집디자인 결과물은 무엇입니까?

좋은 편집디자인을 하기 위해서 디자이너에게 가장 필요한 것은 무엇이라고 생각합니까?


인디자인 관련 서적 한권을 읽어보고 있다.책 말미에 이 분야의 전문가들에게 위 세가지 질문을 던진다.

특히 마지막 질문에 대한 문답들이 내 흥미를 끌었다.과연 여기에 나온 편집 디자이너들이 어떤 생각들을 가지고 있는
지가 궁금했었다.

다른 디자이너들은 "기본기,책의 기획 의도와 내용에 대한 완전한 이해,애정,욕망을 절제하는 것" 등등을 언급하고 있었다.그 중에 내가 가장 마음에 들었던 답은 김영철 님의 아랫 글이다.

내가 생각하는 편집디자인이란 정보를 분류하고 해독하는 능력에서부터 시작한다.분류하고 해독된 정보를 어떻게 재구성할 것인가? 그것이 텍스트이든 이미지이든 자신이 생각하는 방향으로 이끌어 나가는 것이다.

따라서 관점이 중요하다.

내용을 인지했다면 그에 맞는 형식을 찾아야 한다.그런데 내용은 정해져 있고,형식은 특별한 관점 없이 무수히 많을것이라는 착각에 종종 빠지곤 한다.그것은 의식적이로든,무의식적으로든 형식은 하나의 장식일 뿐이라는 생각에 기인한다.

글쓰기에서 문장 구성의 체계는 사전으로 정의된 바는 없지만,시대적으로나 역사적으로 축적되어온 방법론이 있으며,이를 참조하고 다시 자기화하는 작업이 필요하다.

내용과 형식에 관한 디자이너의 일관된 관점의 부재는 결국 자신도 모르는 수많은 시안만을 만들게 될 것이다.

단순하게 말하면 자신의 느낌만으로 디자인 하려는 습관을 버려야 한다.특히 편집디자인에서 새로운 시도는 다른 디자인 장르에 비해 보수적이라는 점을 참고하면 좋을 것 같다.


좋은  글 솜씨다, 군더더기가 없고 무얼 말하고 싶은지 명쾌하다.

일전에 이외수의 글쓰기의 공중부양을 읽고서 그이의 눈으로 내 블로그의 글을 하나씩 살펴봤다.

욕심이 많은 문장이 많다.그리고 띄어쓰기를 제대로 할 줄 모른다.

'취미'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재밌는 표현  (0) 2009.11.06
IE 7 속도 개선 == Flex 속도 개선  (1) 2009.10.06
세가지 질문  (0) 2009.08.18
Missing Content-Type crossdomain.xml error  (0) 2009.02.28
Flex WebService 호출  (0) 2009.02.23
Flight Framework  (0) 2009.01.28
Posted by iamyh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