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코'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4.04.06 여전히 하늘은 시릴정도로 파랗다

"우리가 없으니 편하지?"

수화기 저 건너 아내의 목소리가 들린다. 약간의 염려가 묻은 듯한 톤, 아니면 장난기 인가.

"아니" 짦막한 내 대답.


얘들 잘 갔느냐, 힘들었지, 처제도 고생했겠다, 형님은 어떻더냐, 어머니가 무척 좋아하시지 등등, 그리고 오늘 피곤하니 어서 얘들 재우고 잘 자라는 말로 전화를 끊었다.


가만히 소파에 몸을 뉘이고 멍하니 불빛을 올려다본다. 창밖엔 벌써 어둠이 짙게 드리웠다.

아무도 없다.

아니, 이 넓은 집에 나 혼자 있다.


안방, 아이의 방들을, 하나둘씩 열어본다. 레고 조각들, 책, 장난감 그리고 기저귀까지 치우고 정리한다.

다시 거실로 가서 이곳 저곳을 청소한다, 아내와 아이들의 체취와 흔적들이 여기저기 묻어있다.

좀 더 부지런히 몸을 움직인다, 만족할만한 상태가 되었을 때,다시 소파에 몸을 뉘이고, 또 다시 멍하니 불빛을 올려다본다.


'이젠 뭘 하지'


갑자기 창가쪽에 부스럭 거리는 소리가 들린다. 투명한 유리창에 가운데 손가락만한 크기의 게코가 있다.조심스레 창가로 다가가 신기한듯이 그 앙징맞은 발가락 마디 마디를 살펴본다.

'하나,둘, 셋, 넷, 다섯,, 발가락이 다섯개구나..'

잠시 후,불쑥 생각난듯이 제 갈길을 가버린다.

게코도 가고 나니, 집안이 그 전보다 더 크게 보인다.


이번 한달은 조금 더 바쁘게 지내야겠다.



"My Immortal"


I'm so tired of being here

Suppressed by all my childish fears

And if you have to leave

I wish that you would just leave

'Cause your presence still lingers here

And it won't leave me alone


These wounds won't seem to heal

This pain is just too real

There's just too much that time cannot erase


[Chorus:]

When you cried I'd wipe away all of your tears

When you'd scream I'd fight away all of your fears

And I held your hand through all of these years

But you still have all of me


You used to captivate me by your resonating light

Now I'm bound by the life you left behind

Your face, it haunts my once pleasant dreams

Your voice, it chased away all the sanity in me


These wounds won't seem to heal

This pain is just too real

There's just too much that time cannot erase


[Chorus]


I've tried so hard to tell myself that you're gone

But though you're still with me

I've been alone all along


[Chorus]


...me, me, me.




"My Heart Is Broken"


I will wander 'til the end of time, torn away from you.


I pulled away to face the pain.

I close my eyes and drift away.

Over the fear that I will never find

A way to heal my soul.

And I will wander 'til the end of time

Torn away from you.


My heart is broken

Sweet sleep, my dark angel

Deliver us from sorrow's hold

(Over my heart).


I can't go on living this way

But I can't go back the way I came

Chained to this fear that I will never find

A way to heal my soul

And I will wander 'til the end of time

Half alive without you


My heart is broken

Sweet sleep, my dark angel

Deliver us


Change - open your eyes to the light

I denied it all so long, oh so long

Say goodbye, goodbye


My heart is broken

Release me, I can't hold on

Deliver us


My heart is broken

Sweet sleep, my dark angel

Deliver us from sorrow's hold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유머  (0) 2014.04.12
잘했다.  (0) 2014.04.12
여전히 하늘은 시릴정도로 파랗다  (0) 2014.04.06
호흡의 질이 틀리다  (0) 2014.03.18
다시 명상을 시작한다.  (0) 2014.03.09
Frozen  (4) 2013.12.26
Posted by iamyh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