잡념(雜念)

일상 2009.05.17 05:24


'... 아내는 행복하지 않다'

새벽녁에 깨어나서 드는 생각이 저런거 라니.


뭘 잘못먹었는지 머리가 어질어질 하다.

조심스레 작은 방에 와서 온갖 인상을 쓰고 뒤척이면서 드는 생각 치곤 참 신통찮다.

자주 아내에게 묻는다, 행복하냐고.


'응!'

'응,내 남편,아이들이 너무 감사해'

'음.. 딱히 불행한 이유가 없으니 행복해'


만약,아내가 내게 자신이 행복하지 않는 이유를 대라면,난 그 자리에서,그 즉시 백가지라도 댈수 있다.

근데,그게 불행한건지 어떤건지는 잘 모르겠다.


여하튼 지금 뭘 더 깊이 생각하기엔 머리가 깨질것 같다.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노무현 대통령 서거  (0) 2009.05.24
비가 따뜻해 보이네  (0) 2009.05.21
잡념(雜念)  (2) 2009.05.17
카네이션  (0) 2009.05.08
Wake me up inside  (0) 2009.05.02
만족한 미소  (0) 2009.05.02
Posted by iamyh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