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을 가다듬다

일상 2014.12.20 04:53

요사이 일어나는 시간이 빨라졌다.새벽 2시, 혹은 3시.

겉으로 드러나는 특별한 일은 없다.

'아마도 심리적인 압박감 때문이지 않을까'

이제는 명상을 하는 것도, 날 들여다보는데도 시간이 걸린다.사실 놀랄일도 아니지만, 실제로 마주하니 여간 불편한게 아니다.

어지러운 마음을 뒤로하고, 포스팅 한 글에서 오타나, 띄어쓰기, 그리고 어색한 단어 한 두개를 수정했다.

무척 간단한 일이대도, 제법 흡족하다.과거의 실수를 이렇게 쉽게 가다듬을 수도 있구나.

다시 가다듬어 보자, 그리고 느슨하고 가볍게 움직이자. 

자, 오늘부터 2주간 휴식이다.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방인  (0) 2014.12.27
[송기춘 칼럼] 피음사둔(詖淫邪遁)의 통합진보당 해산결정문  (0) 2014.12.24
글을 가다듬다  (0) 2014.12.20
"꼭.. 조폭 같아"  (0) 2014.12.18
이제 만난다, 쿤데라  (0) 2014.11.29
졸렬해지고있다.  (0) 2014.11.23
Posted by iamyhs
TAG ,